홈 > 서비스 > 건강상식 > 혈당검사의 종류

당뇨병을 조절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자신의 혈당 수치를 알아야 한다. 그리고 혈당이 너무 높은지, 너무 낮은지, 적정한지를 알기 위해서는 반드시 혈당 검사를 하여야 한다.

  1. 당화 혈색소 검사(hemoglobin A1c test) : 혈당 조절을 위한 최상의 검사방법
    • 3개월에 한번 정도 검사를 받는다.
    • 당화 혈색소 검사는 지난 3개월간 당신의 혈액 내에 있었던 당의 평균량을 알 수 있는 방법으로 실험실에서 시행되는 간단한 검사법이다.
    • 당화 혈색소 검사를 하면 당신의 혈당이 정상인지 아니면 너무 높은지 알 수 있으므로, 혈당이 잘 조절되고 있는지 알 수 있는 최상의 방법이다.
    • 당뇨병 환자의 당화 혈색소 검사 목표치는 7% 이하이다.
    • 검사 결과가 8% 이상일 경우에는 혈당 조절 계획을 바꿀 필요가 있다.
  2. 손가락-스틱(자가 혈당 측정) 검사 : 혈당 검사기를 이용하여 자신의 혈당을 검사하는 방법
    • 검사하는 그 시점의 혈당 수치를 얻을 수 있으므로, 매일 혹은 매 시간마다 스스로 당뇨병을 조절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
    • 이 검사 결과를 이용하면, 당신이 채택하고 있는 식이요법, 운동요법과 복용중인 당뇨병 약이 자신의 혈당에 어떤 영향을 주고 있는지 알 수 있다.
    • 매 번의 검사 결과를 기록하여 병원을 방문할 때 주치의에게 검토 받는 것이 좋다.
    • 손가락-스틱 검사(자가 혈당 측정)의 목표치는 식사 전 80~120mg/dl, 취침 전 100~140 mg/dl 수준이다. 그러나 경우에 따라서는 당신의 혈당 목표치가 위의 목표치와 다를 수 있으므로 주치의에게 자신에게 적합한 목표치를 문의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