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양배추 : 위염, 위궤양, 십이지장궤양 등 소화기병이 있는 사람은 양배추를 꾸준히 먹으면 좋다. 양배추의 비타민 U는 상처가 난 위 점막이 빠르게 회복되도록 돕는다. 양배추 속에 든 풍부한 소화효소들은 소화를 도와 위에 부담이 가지 않도록 하고 위장 장애를 예방한다. 날 것으로 먹어야 영양 흡수율이 높은데, 즙을 내거나 살짝 데쳐 먹는 것도 나쁘지 않다.
  2. 감자 : 감자의 ‘아르기닌’ 성분은 위궤양으로 인한 출혈을 막는 효과가 있다. 또 위에 난 상처 부위 염증을 줄여주고 소독해 보호막을 만들어준다. 암을 억제하는 ‘글루로겐산’ 역시 풍부해 항암식품으로 꼽힌다. 신선한 감자를 잘 씻고 눈을 잘라낸 뒤 껍질째 즙을 내 마신다. 어린이 소화불량에는 삶은 감자를 으깨어 물을 붓고 끓여 먹여도 효과가 있다.
  3. 무즙 : 생으로 갈아먹는 것이 좋다.
  4. : 생으로 갈아서 즙을 마시거나 가루를 사서 우유나 물에 타서 먹는다. 생 마를 꿀에 재워서 먹어도 좋다
  5. 파인애플 : 소화촉진에 큰 효과가 있다.
  6. 바나나 : 겉이 거무스름해졌을 때가 영양가도 제일 높을 때이고 변비에도 도움이 된다.
  7. 감식초와 매실 : 감식초와 매실원액을 물에 희석시켜 마시면 좋다. 소화만 돕는 것이 아니라 위 자체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다.
  8. :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공복에 꿀 한 스푼 넉넉히 먹으면 위에 좋다. 위 자체에도 좋고 소화에도 도움을 많이 준다. 꿀을 먹어 속이 딱딱해지며 통증이 있으면 꿀을 물에 타서 먹으면 효과를 볼 수 있다.

[참고] 반면에 딱딱한 식품(오징어·쥐포·육포·말린 과일 등), 지방함유가 높은 음식(탕수육·삼겹살·갈비·튀금 등), 자극이 강한 향신료(고춧가루·카레·고추냉이 등), 신맛이 강하고 염분이 많은 식품, 너무 차거나 뜨거운 음식, 짠 음식(젓갈·피클·장아찌 등) 등은 좋지 않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