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성 경막하 혈종

만성 경막하 혈종의 정의, 증상, 원인 및 치료에 관한 사항은 다음과 같습니다.

정의 : 만성 경막하 혈종이란 뇌를 둘러싸고 있는 가장 외부의 경막 아래 피가 굳어 있는 상태를 말한다. 두부외상으로 3주 정도 지난 후 머리에 통증이 오거나, 정신이 혼미해지고 사지의 힘이 약해지는 등의 증세가 나타나 정밀검사 결과 혈종이 확인되었을 때를 말한다. 호발 연령은 50세 이상이며, 남자가 여자보다 호발 가능성이 훨씬 높다.

증상 : 초기 증상으로 광범위하고 지속적인 두통과 구토, 경도의 반신마비, 유두부종과 바빈스키 징후를 나타낸다. 병이 진행되면서 두개강 내압이 상승하면 점차 의식이 혼미해지고, 동공이 커지면서 반신마비가 심해진다. 이 때 신속히 수술하지 않으면 전신마비가 오면서 사망하게 된다.

원인 : 대부분이 외상이 원인이지만 1/2정도는 아주 경미한 외상이어서 자신이 외상을 의식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 특히 만성 알코올중독자, 간질환자 등에서 잘 올 수 있다. 노년층에서 많이 발생하고 외상과 증상이 나타나기까지의 기간이 일정치 않아 뇌혈관 질환, 뇌종양, 정신병, 노인성 치매 등으로 오진하기 쉽다.

치료 : 후유증을 줄이려면 초기에 천두술이나 개두술을 시행한다. 수술 당시의 의식상태에 비례하며 수술 후 간질의 예방 목적으로 항경련제를 투여한다.